Access Denied: Free Speech in the East

 On July 26th at the National Defense University, Professor Michael Lammbrau, of Mercyhurst University and Arirang Institute spoke to the faculty and staff about current disturbing trends regarding journalistic standards and practices in East Asia and the United States.

2017년 7 월 26 일에 미국의 국방대학교에서 Mercyhurst 대학의 Michael Lammbrau 교수와 Arirang Institute의 미국 대표는 교직원들에게 동아시아 및 미국의 저널리즘 표준 및 관행에 관한 현재의 혼란스러운 추세에 관해 강연했다. 

국방대학교에서 발표 한 마이클 람브라우 교수.

국방대학교에서 발표 한 마이클 람브라우 교수.

Professor Lammbrau outlined and described his own personal experiences with both old and new media in East Asia and the current trend of online silencing, intimidation, censorship, and self-censorship. 

Lammbrau 교수는 동아시아의 구식 매체와 뉴미디어에 대한 자신의 개인적인 경험과 온라인 침묵, 협박, 검열 및 자기 검열의 현재 추세에 대해 구체적으로 설명했다. 

Adobe Spark (6).jpg

Lately, the ongoing incident between the United States most influential think tank, Asia Society and Dr. Anders Corr, of Harvard University has taken center stage. Links to the articles and a further detailed explanation of the ongoing matter can be found below. 

최근에 미국의 가장 영향력있는 싱크 탱크 인 Asia Society와 하버드 대학의 앤더스 코르 (Anders Corr) 사이의 진행중인 사건이 온라인 주목을 받고있다. 기사에 대한 링크 그리 진행중인 문제에 대한 자세한 설명은 아래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Screen capture of the deleted article.

Screen capture of the deleted article.

POWERPNT_2017-07-29_17-18-55.jpg

Forbes Terminates Contract 

Write here...

It is no secret that with the advent of social media and the internet traditional media and the world of journalism has been scrambling to find order and security in a new business model which leverages both old and new media. This era has even more potential for disruption when you realize, that for the first time in history individual citizens, the world over, can communicate directly with one another, influence one another, and see the world from another perspective all without the oversight of big brother.  China, Russia, and North Korea currently block all major foreign social media services. Just last JTBC, a South Korean news outlet reported, "China is blocking all foreign messenger apps." 

 

소셜 미디어와 인터넷의 출현으로 전통적인 미디어와 저널리즘의 세계가 구식 미디어와 뉴미디어를 모두 활용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에서 질서와 보안을 찾기 위해 애 쓰고 있다는 사실은 비밀이 아닙니다. 이 시대는 역사상 처음으로 개별 시민들, 전세계 사람들이 서로 직접 소통하고, 서로 영향을주고, 큰 관점을 보지 않고 다른 관점에서 세상을 볼 수 있다는 것을 깨닫게되면 혼란에 빠질 가능성이 더 큽니다. 중국, 러시아, 북한은 현재 모든 주요 소셜 미디어 서비스를 차단하고있다. 지난 주 JTBC (한국 언론)에 따르면 중국은 모든 외국 메신저 앱을 차단하고있다 보도했다.

China's refusal to open up to the world and its apprehension towards respect of free speech is understandable considering its turbulent past. More disturbingly however, is the acquiescence of established, prominent, and influential institutions and news outlets in the United States towards totalitarianism.  

중국이 세계에 개방하는 것을 거부하고 언론의 자유에 대한 우려는 그 격렬한 과거를 고려하면 이해할 만하다. 그러나 더 불안하게도, 전체주의에 대한 미국의 확립 된 저명한 영향력있는 기관 및 뉴스 아울렛의 묵인입니다.

When major news outlets and institutions in the United States delete or remove articles from online they are taking a step backwards not forwards. They are marching in lock step with the Dear Leader's superior journalistic practices. North Korea deletes 35,000 articles from state news agency archive in 'calculated' rewriting of history.

미국의 주요 뉴스 아울렛 및 기관이 온라인에서 기사를 삭제하거나 제거하면 포워드가 아닌 한 걸음 뒤로 물러납니다. 그들은 친애하는 지도자의 탁월한 저널리즘 관행에 걸맞은 행진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북한은 '계산 된'역사 재 작성에서 주 뉴스 대행사 보관소에서 3 만 5 천 건의 기사를 삭제합니다.

북한이 역사를 다시 쓰다. 

 

35,000 개의 기사 삭제

국방대학교에서 발표 한 마이클 람브라우 교수.

국방대학교에서 발표 한 마이클 람브라우 교수.

Professor Lammbrau concluded the lecture stating,

"This is the battleground. This is the space. This is where the first shots are being fired -- pressure to conform, to submit, and go silent is the "noonchi effect" (눈치 효과). The "noonchi effect" creates an environment so tense and hyper-sensitive, censorship will not be needed and individuals will naturally self-censor themselves. Speech will lose its meaning. Dialogue, discussion, and debate will be replaced by violence and chaos. By surrendering this space to the totalitarian mindset we take a giant leap backwards before speech, before logic, and before reason. That is a place we should not want to go."
 

람브라우 교수는 강의를 마치면서,
"이것은 전장이다.이 공간은 첫 번째 발사가 시작되는 곳이다. 준수, 무릎 꿇게함, 및 침묵의 압력은 "눈치효과"이다. "눈치효과 "는 긴장되고 과민한 환경을 조성한것으로 검열할 필요 없을 것이고 개인은 자연적으로 스스로 검열을하게 될 것이다. 말은 의미를 잃을 것이다. 대화, 토론 및 논쟁은 폭력과 혼란으로 바뀔 것이다.이 공간을 전체주의적 사고방식에 포기함으로써 우리는 연설 존재하기 전에, 논리 존재하기 전에, 그리고 진리 존재하기 전에 뒤로 커다란 도약하는 곳은  우리가 가고 싶지 않을 곳이다."
 

눈치